뉴스원
top_06

top_07
 
뉴스원
뉴스원

2월 9일~3월 18일 평창 여행의 달,...
한국관광공사, 대규모 글로벌 기업회의...
도종환 문체부 장관, 방송콘텐츠 제작진과...
아시아 중심도시 홍콩에 한국문화 세계화의...
문체부, 2017 대중문화예술산업 실태조사...

뉴스원

문체부 ‘2018년 생태테마관광 육성사업’ 14건 선정

고경희 기자 ggh@newsone.co.kr  / 2018-01-09 10:00:18


newsone [사진] 완도수목원 난대숲 동백길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는 9일, 지역의 생태테마 자원을 지역관광콘텐츠와 연계해 이야기로 만들고 전달하는 ‘2018년 생태테마관광 육성사업(이하 생태관광)’ 14건을 선정했다.

문체부는 생태관광의 기반을 육성하기 위해 그동안 ‘생태관광 10대 모델 육성’과 ‘한국 슬로시티 육성’ 등을 한국관광공사(이하 관광공사)와 함께 지원(2009~2015년)했다. 그리고 생태관광을 다른 지역으로도 확산하기 위해 2016년에 이 사업을 공모사업으로 전환하고, 2017년부터 인문학적 스토리텔링을 접목시킨 체험 프로그램을 강화하고 육성하는 데 중점을 두어 생태 체험 프로그램과 인력 양성, 주민 역량 강화사업 등을 함께 추진할 수 있는 지역 사업을 선정했다. 특히 올해는 노후관광시설에 문화콘텐츠를 접목(활용)한 지역관광진흥 재생사업의 비중을 높였다.

2018년 ‘생태관광’ 프로그램으로는 ▲부산 금정의 ‘인문학과 함께하는 땅뫼산 소풍 여행 ▲울산의 ‘도심 생태숨결 태화강 십리대숲’ ▲양평의 ‘두물머리가 들려주는 인생이야기’ ▲임실의 ‘섬진강 시인의 길 따라 인문학 여행’ ▲완도의 ‘수목원 난대숲 감성체험’ ▲성주의 ‘성밖숲 보랏빛향기 인생사진 여행’ ▲창원의 ‘바닷바람 머금은 편백숲속 4계절 욕(浴) 먹는 여행’ ▲김해의 ‘비비단으로 떠나는 별빛 여행’ 등 8건이 새롭게 선정됐다. ▲대전의 ‘내륙의 바다 대청호에서 즐기는 예술가와의 산책’ ▲문경의 ‘옛길 문경새재와 미지의 생태 추억여행’ ▲울진의 ‘금강송 힐링캠프’ ▲남양주의 ‘다산 정약용 마을 한강제일경 인문여행’ ▲서천의 ‘근대문화유산 미곡창고와 6080 음식골목 만나로(路) 여행’ ▲하동의 ‘섬진강을 비추는 반딧불이 여행’ 등도 올해 ‘생태관광’에 포함됐다.

이번에 선정된 완도군의 ‘완도수목원 난대숲 감성여행’은 1991년에 개원한 전남도립 완도수목원의 생태체험 프로그램을 강화했다. 한반도 최대 난대림(난대상록활엽수림) 자생지인 완도수목원에는 붉가시나무, 구실잣밤나무, 동백나무 등 770종의 난대성 자생식물이 여의도 2.4배 면적인 2,032헥타르(ha)에 분포하고 있다. 이곳에서는 ▲숯공예 등 난대숲 체험 ▲지역민 난대숲 이야기 등의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완도수목원은 지친 현대인들이 사계절 내내 몸에서 독소를 배출하는 해독(Detox) 요법을 받는 것처럼 치유(힐링)할 수 있는 관광 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사진] 성주 성밖숲과 맥문동, 사진여행

성주군의 ‘성밖숲 보랏빛 향기 인생사진 여행’은 ‘국가지정문화재 천연기념물’이자 ‘2017 아름다운 숲’으로 선정된 성밖숲을 활용한 인문학 사진 프로그램이다. 성밖숲은 조선시대 성주읍성의 서문 밖에 만들어진 인공림으로서 수령이 300~500년 된 왕버들 55그루와 그 나무 아래의 보랏빛 맥문동꽃이 어우러져 아름답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 사업에서는 풍경, 음식, 인물 등을 찍는 사진 동호회 등과 특화 연계해 ▲사진감성 여행(투어) ▲지역민의 소득을 창출할 수 있는 맥문동꽃차 등을 홍보할 수 있는 프로그램 등을 확대할 계획이다.


[사진] 김해 천문대 전경

김해시의 ‘비비단으로 떠나는 별빛 여행’은 2002년에 개관한 ‘김해천문대’를 활용한 지역관광진흥 재생사업이다. 비비단은 김해 지역에 있었던 가락국의 왕자가 별을 관측하기 위해 진례토성 위의 상봉에 쌓은 첨성대의 명칭이라고 전해진다. 가야 김수로왕의 왕비 허황후(인도 아유타국 출신 공주)가 배를 타고 가락국으로 올 때 별을 보고 항해해 왔을 것으로 추측할 수 있으므로 가야는 별과 매우 깊은 관계가 있다 할 수 있다. 이번 사업은 별빛 희망 관측행사 등의 천문 프로그램을 확충하고 가야테마파크, 가야유적 등과 연계함으로써, 지역의 관광매력도를 높이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일조하리라 기대한다.


[사진] 대전 예술가와의 산책

한편, 2017년부터 지원한 프로그램 중 ▲하동군의 ‘섬진강을 비추는 반딧불이 여행’은 ‘지리산생태과학관’을 체험・관람객 수가 전년 대비 25% 증가(2017년 43,272명 관람)하고, 지역민 해설사 17명을 신규로 양성하는 데 기여했다. 또한 영유아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상대적으로 미흡한 지역의 유아교육에 기여하고, 인근 관광지인 최참판댁과의 통합권 발행 등을 통해 지역 관광의 마중물과 같은 성과를 보였다. ▲대전시의 ‘내륙의 바다 대청호에서 즐기는 예술가와의 산책’ 사업도 마을 이야기 발굴과 여행 프로그램을 진행해 누리소통망(SNS)에서 관련 프로그램의 인지도를 약 20% 상승시키는 성과를 얻었으며, 국비보조금 없이도 민간 차원에서 자발적으로 추진할 수 있도록 그 기반을 다지고 있다.

한편, ‘생태관광’은 사람과 자연이 가장 아름다운 모습으로 만나는 여행으로서 지역의 자연과 문화 보전에 기여(자연 친화 관광)하고, 지역주민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며, 생태교육과 해설을 통해 참여자가 환경의 소중함(공정여행)을 느끼게 해준다. 물론 특별한 해설이 없더라도 왕버들, 철새, 별 등의 자연을 그대로 느끼고 ‘나’와 ‘우리’를 보듬을 수 있는 시간을 제공한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생태관광’의 인지도와 전문성을 높일 수 있도록 관광공사와 함께 홍보・마케팅을 펼치고, 신규 프로그램을 중심으로 생태와 관광 관련 전문가의 컨설팅을 통해 개별 사업을 보완할 계획”이라며 “특히 올해는 지자체 생태관광 담당자를 위한 설명서(매뉴얼)를 제작하고, 환경부와 해양수산부 등 유관 부처와의 협력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고경희 기자 ggh@newsone.co.kr



뉴스원
2018.01.24 (수) 18:43
뉴스원
    김낙순 신임 마사회장 “국민마사회로 재탄생” 천명
지난 19일 렛츠런파크 서울 본관 문화공감홀에서 김낙순 제36대...
 
         
    최정필 세종대 명예교수, 국립박물관문화재단 신임 이사장으로 임명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가 24일 최정필(崔楨苾) 세종대...
 
뉴스원

“평창동계올림픽을 문화올림픽·관광올림픽으로...
2018 평창 동계올림픽과 패럴림픽을 두 달여 앞둔...

첨단·관광·문화예술 도시, 광역시...
‘하늘엔 케이블카, 땅에는 루지’로...
“2018 평창 동계올림픽과...
뉴스원

다시 돌아온 영화의 바다 '부산국제영화제'
영화의 바다가 오랜 고통을 뚫고 다시 부산에서 화려한 막을...

No Korean, 대마도에 퍼지는 혐한
부산에 거주하고 있는 A씨는 얼마 전 친구와 함께 대마도를...

위에는 북핵, 아래는 원전, 불안에 떠는 사람들
한빛원전 전남 영광 주민들 역시 한빛원전에 대한 불안감을...

문화관광저널

[이천 추천 맛집] 이천 쌀밥계의 큰형님 ‘청목한정식’
온 들녘이 황금빛으로 물드는 결실의 계절 가을....

까치구멍집...
한국식 바비큐 전문점 ‘강한남자...
정선의 맛과 멋을 찾아서 ‘옥산장,...
질리지 않는 담백한 장어의 맛...
문화관광저널

먹으면 약이 되는 소금 ‘인산가 인산죽염’...
일반적으로 소금을 많이 먹으면 몸에 해롭다고 알고...

“한국인 입맛에 어울리는 치즈”...
미국 대사가 엄지를 치켜세운...
세계로 나아가는 소백코리아...
청양 구기자로 만든...
문화관광저널

부산 송도의 새로운 모습! 바다와 함께 즐기는 4계절...
부산광역시 서구(구청장 박극제)는 7월 1일부터...

전통과 문화가 살아 있는 곳...
동호인과 승마 꿈나무들의 천국...
청풍호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여름 휴가철 숨은 명소, 국립공원...
right_07
bottom